자유게시판
제휴사업
지부에 바란다
성폭력 신고센터
갑(甲)질 신고센터
설문조사
자유게시판
 
요즘 화제가 되고있는 ‘아베야 고맙다’
빅뉴스 / 2019-08-02 / 354
인터넷에 폭발적인 화제를 모으고있는 ‘아베야 고맙다’
 
> “일본국민 70%가 한국 증오한다는 걸 알게해줘 고맙다”
> “5만대 이상 일본차 사주는 한국 정신차리게 해 고맙다”
> “이제는 진짜 힘을 키워야하는 것을 가르쳐줘서 고맙다”
> “한국인에게 뼛속깊게 분노를 심어주게 해줘 참 고맙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 / 뉴스1
 
최근 SNS와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급속하게 퍼지며 화제를 모으고 있는 <아베야 고맙다>라는 글을 소개한다.
 
한 누리꾼이 한국 대법원의 강제 징용 배상 판결에 반발해 수출 규제를 단행한 아베 신조 일본 총리에게 호통을 치기 위해 쓴 글이다. 글쓴이는 왜 아베 총리에게 고맙다고 말한 것일까.
해당 글을 소개한다. 
 
<아베야 고맙다>
 
조국독립을 위해 싸운 조선인들을 학살하고, 전쟁에 동원하고, 위안부라는 구실로 성폭행하고, 조선의 물자를 약탈하고, 대한민국의 민족정신까지 말살한 가해자 일본이 지금도 피해자인 대한민국을 증오하고 경계하고 있으며, 단지 소수의 일본 우익이라는 것들만 그런 것이 아니라, 일본국민의 70%가 대한민국을 증오하고 있다는 것을 이제 알게 해 줘서 고맙다.
 
원자폭탄 두발맞고 패망한 일본이 한국전쟁 때문에 미국군수기지 역할을 하면서 다시 살아나서 경제성장을 했다는 사실을 까맣게 잊고 있었는데 알게 해 줘서 고맙다.
 
강제징용피해자, 위안부 할머니 등에 대한 전범행위나 인권문제도 해결하지 않고, 호시탐탐 독도를 엿보며 초계기로 장난치고 정치 적으로 이용하는 일본의 경거망동에 대해서 대한민국의 토착왜구 들이 슬슬 기어 나와서 친일 매국노 역할을 하는 것을 명명백백하 게 드러나게 한 것도 아베의 공이 크다.
 
일본이라는 섬나라가 60년 넘게 오직 ‘자민당’이라는 한 정당만이 지배하고 있는 독재정권이었다는 사실을 이제 알게 해줘서고맙다. 그런데 자민당 일당 독재국가에서 정권연장 도구에 불과한 개돼지로 이용당하는 너희 국민들이 너무나 불쌍해 보이는구나.
 
일본사람들은 오래전부터 대한민국 제품이라는 이유만으로 무시 하고 사지않는 풍조가 몸에 밴 족속들이였고, 일년에 몇 천명 대한 민국 관광 올 때 대한민국 사람들은 800만 명 가까이 너희나라로 관광 가서 흥청망청 7조 쓰고, 일본차 연간 5만대 이상 사주는 정신 나간 대한민국의 현 세대를 정신 차리게 해줘서 고맙다.
 
일본방송, 언론 등은 대한민국을 조롱하는 소재가 일상화 되어 있었고, 혐한 서적을 대형서점 코너에 지정해서 판매하면서 대한 민국을 비하한 책을 베스트셀러로 만드는 대한민국의 적대국이라 는 것을 알게 해줘서 고맙다.
 
대한민국 국민들이 형편없는 제품이라도 애국심으로 국산품 애용하면서 대기업들을 이만큼 키웠는데, 그 대기업들이 돈에 환장해서 일본과 협착하여 동네슈퍼까지도 장악하고 일본제품 버젓이 수입해서 팔아먹고 있는 것을 알게 해줘서 고맙다.
 
이제는 진짜 힘을 키워야하는 것을 가르쳐줘서 고맙다. 일본여행 안가기, 일본제품 안사기, 일본홍보 SNS 반대 등등 작은 것부터 하나하나 실천하게 해줘서 고맙다.
 
국내에 있는 기업의 주식 중에서 일본이 투자한 비율이 얼마인지, 대한민국에서 일본의 금융자본 등이 얼마나 나쁜 짓을 하는지 얼마나 이윤을 챙겨가는 지 현미경의 눈으로 꼼꼼히 파악하게 해줘서 고맙다.
 
그 동안 대한민국에 자생하는 토착왜구들이 일본을 위해서 대일 무역 700조 적자로 이 나라의 경제를 일본에 의존하게 만든 매국 노였다는 것을 알게 해준 것도 고맙다.
 
우리 대한민국은 치졸한 무역보복이나 하고 있는 너희를 이기려고 하는 것이 아니라 너희를 뛰어넘는, 감히 일본이 함부로 입도 벙끗 하지 못할 강대한 나라를 만드는 시작이 될 것이니,
 
대한민국을 열 받게 해서 대한민국 국민들에게 애국심을 일으키게 한 아베가 얼마나 고마운가!
 
‘스스로 반성하지 않는 민족은 미래가 없다’고 하신 백범 김구 선생 님의 말씀을 가슴깊이 새기게 한 것도, ‘조국과 민족의 독립을 위해 서 한 목숨 바친다’ 며
 
24세의 나이에 왜구들에게 폭탄을 투하하신 윤봉길 의사를 기억 하게 한 것도, ‘조국의 국권이 회복되면 고국에 반장해 달라’ 며 천국에서 대한독립 만세를 부르실 안중근 의사를 기억하게 한것도 다 아베의 덕분이다.
 
36년 일본의 잔악한 식민통치의 고통을 잊은 어리석은 후손들이 이제라도 본질을 알고 반성할 기회를 줘서 고맙다.
 
그런데 아베야
대한민국도 너희를 섬나라 왜구들로 여기지만, 그보다 세계 최강 대국 미국을 상대로 핵무력 시위를 하고, 급기야 트럼프까지 휴전 선으로 끌어들인 3대째 독재하면서 김씨 왕조를 만든 정은이에게 는 너희가 과거 저지른 전범 보상금 몇 천조를 보상해 줘야만 한다 니 참 걱정이 많겠구나. 그래서 너희가 항상 북한에는 쩔쩔 맸구나
 
대한민국은 일본과의 모든 전쟁에서 반드시 이기고 식민지 역사와 친일매국 역사를 다 청산하고 세계 강국으로 우뚝 설 것이니 오늘 이렇게 대한민국 국민들에게 뼛속 깊게 분노를 심어주고 각성하게 만들어준 아베 이놈아 참 고맙다!!!
 
누가 시킨 적 없이 국민 내부에서 일어난 개싸움입니다.
 
우리 국민들이 개싸움을 할 테니, 
정부는 정정당당하게 WTO에 제소도 하고, 국제사회에 일본의 후안무치함과 편협함을 널리 알려라. 
 
외교적으로 당당하게 나가라.
아마 많은 국민들 속에 있는 생각일 것입니다.
 
24일 오후 서울 중구 프란치스코회관에서 열린 '아베 정권의 배상 거부·경제보복·평화위협에 대응한 비상시국회의 기자회견'에서 아베규탄시민행동 관계자가 'NO 아베'가 적힌 손팻말을 들고있다.
 
이날 참가자들은 "일제의 강제징용 손해배상 청구 판결에 대한 일본의 무역보복 조치로 국민의 분노가 하늘을 찌르고 있다"면서 이를 규탄하는 의미로 오는 27일 광화문광장에서 촛불문화제를 연다고 밝혔다.
 
채석원 기자  jdtimes@wikitree.co.kr
 
 
    이전글 다음글
기초과학튼튼 그러게요. 저도 이제 알았어요. 어릴때 부터 늘상 들어왔던 말. "일제가 최고야."
한국사람들 냄비근성..식민지 근성.. 이런 말들로 우리 스스로 일본은 최고고 나의 조국 대한민국은 폄하하고
그러면서 일본 여행갔던 날... 일본마트 들러 가족 친지들로 부터 꼭 사오라는 물건들을 싹쓰리 했었죠.
이런 사고방식과 말들이 지금생각해 보니 완전한 독립을 못했기 때문에 그랬던게 아닌가 생각이 드네요.
저 처럼 일본물건 찬양하고 아무 생각없이 써 왔던 것 깊히 반성합니다.
이런 반성과 한국인을 하나로 결집하게 해준 아베에게 참 고맙네요.
몇년은 힘들겠지만 한국인들의 저력을 믿습니다.
좋은대학에 가기 위한 교육정책 뿌리뽑아 주시고 기초과학에 투자해 주세요.
이제부터 국산물품들이 전 세계를 지배하게 될것입니다.
[2019/08/05] 삭제하기 수정하기
[덧글] 덧글쓰기
힘없는국가 요즘 일본차 혜택이 많다고 기뻐하는 35년근무한 한 선배가있다.
지금 타고있는 차를 팔고 신차로 도요타 캠리를 산단다.
나에게 쏠찍한건 좋지만 나의 마음은 화로 가득찼다.
옆에 기회주의자가 가득한것을.... 자신에게는 아무피해가 없다고....
그러다가 피해가오면 옆사람들을 난도질하는........
나는 그런 35년차 공무원 선배를 알고있다.
[2019/08/07] 삭제하기 수정하기
[덧글] 덧글쓰기
      기초과학튼튼 저도 아주 우수한 대학를 나온 동료 공무원이
한일협정때 보상 다 받았는데 우리 정부가 양보해야 되는거 아니가 하길래
고졸인 나는 뒷목을 잡고 핏대를 올렸습니다.
대법원 강제징용 판결의 결론은
전범기업인 미쓰비시에서 개인배상 당연해 해야 한다는 판결을 냈는데
아베는 배상을 거부하고 한국 수출을 규제하며~
아베 편을 드는 우리국민이 있기 때문에
아베는 더 자신감을 갖고 우리국민을 겁박하며 분열을 조장하고
일본 헌법을 고쳐 전쟁이 가능한 나라를 만들어
지들이 얘기하는 영광의 나라인 일본패망 전의 상태로 되돌리려는게 팩트죠.
제발 우리 정부가 양보해야 된다고 주장 하시는 공무원 분들
대법원 강제징용판결문 찾아 한번 읽어 봤으면 좋겠어요.
네이버 검색해도 아주 정리잘된 글들 있거던요.
색갈론으로 국민들 분열 조장하는 댓글들만 가려 읽으시면 되는데~
[2019/08/07] [2019/08/07] 삭제하기 수정하기
/1000 Byte (한글500자)
작성자 비번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파일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관리에 관하여 관리자 10/15 846
15348 공무원 [6] 공무원 10/15 364  
15341 이런것은 어디에 해당 될까요? [11] 궁금이 10/08 1446  
15332 면동은 바야흐로 여행시즌. 단체말고 가족과 여행 가고 싶다. [18] 불만4 10/02 1383  
15324 비상근무하는데 왜 초과근무 수당은 다 안주나요? [8] 공짜인력 09/24 1167  
15316 갑질교육 하고나면 다시 리셋.... 캘리브레이션 09/19 819  
15311 좋은 칭찬 평민 09/17 598  
15302 검찰 개혁 왜 해야 할까요 [3] 김선달 09/09 606  
15290 노조위원장은 도대체 뭐하노 뭐하노 09/07 712  
15288 일본방사능 검역및관리 강화 국민청원입니다 퇴직지부장 09/05 79  
15285 야간이랑 주말에 주차질서 좀 지킵시다 [8] 주차질서 09/03 1110  
15284 확대간부회의 풀버전 올려주세요 [1] 풀버전확대.. 09/03 1053  
15283 반 민족세력의 역겨운 망동을 바라보며!!! 각시탈 09/02 216  
15281 아이고 무시라... [5] 여로남불 09/02 1436  
15277 주차관련~ [1] 김춘자 08/29 574  
15275 일본자금받고 유엔서 매국짓한 이연우와 이영훈 간첩죄 처벌해야 [1] 피해자아들 08/28 170  
15272 지소미아 연장종료 결정을 대하는 네이버 댓글들 [1] 대한민국 08/23 223  
15268 매국망언 정치인 처벌과 뉴라이트 일본간첩죄로 처벌하라 [1] 독립군 08/20 207  
15265 아베가 한국을 우습게 보는 이유!!! [1] 무궁화 08/19 224  
15262 되풀이되는 역사, 돌릴 수 있는 근본은 하늘의 자비 대한인 08/18 146  
15259 비상안걸리나요? [5] 비상대기 08/14 789  
첫페이지가기이전 페이지가 없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마지막페이지가기
              
Copyright (c) 전국공무원노동조합 경남지역본부 거제시지부. all rights reserved.
경남 거제시 계룡로 125(고현동) 우)656-720 TEL. 055-639-3017~3018 , FAX. 055-639-3019